• STA013-2
    STA013-1

    서울시립국악관현악단 창단식 및 제1회 정기연주회 <시립국악관현악단 창단기념공연>

    1대 유기룡 단장이 재임한 1965년은 서울시립국악관현악단의 창단식에 이어 창단 기념공연이 지영희의 지휘로 세종문화회관 전신인 시민회관에서 열렸다. 당시 진행된 연주곡목은 관현악 <타령, 시나위>, 한영숙의 <승무>, 시립어린이합창단의 합창곡 <도라지>, <경북모심기소리>, <양산도>, <강강술래>, <아리랑>, 성금연의 <가야금병창>, 김연수·박초월·김소희의 판소리, 국악예술학교 학생들이 출연해서 연주한 <꽃타령>과 <농악> 등이었다. 당시 사진자료에 의하면 지영희는 지휘단 없이 지휘를 하였으며 전통복장을 한 연주자들은 의자에 앉아 연주했고 현악기의 받침대가 없었다.
  • STA014-1
    STA014-2

    제5회 정기연주회 창단1주년 기념 (국립극장)

    창단 이듬해인 1966년에는 연주회에서 관현악곡의 비중이 커졌으며 창작곡 발표도 많아졌다. 본 공연에서는 홍원기 작곡의 <망향> 제1악장 ‘내 고향 그리워’가 초연되었다. 한편 지휘와 연주의 외적인 모습에서도 변화를 찾아볼 수 있다. 연주자들은 보면대를 놓고 악보를 보며 지휘에 따라 연주했다. 기존의 전통음악에서 박이 담당했던 합주의 시작과 끝을 알리는 식의 단순한 지휘로부터 탈피하여, 지휘자가 음악의 속도를 결정해 곡 전체를 이끌어 나갔다. (지휘 지영희)
  • STA297-1
    STA297-2
    STA297-3
    STA297-4

    <살짜기 옵서예>

    1966.10.26~1966.10.29
    <살짜기 옵서예>는 고전소설 '배비장전'을 원작으로 한 전통 뮤지컬로 우리나라 최초의 창작 뮤지컬이다. 임영웅 연출, 최창권 음악으로 7회 공연만에 1만 6천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큰 성공을 거두었다.
  • STA015-1
    STA015-2
    STA015-3
    STA015-4

    제29회 정기연주회 <국악관현악의 밤>

    서울시립국악관현악단의 3대 김희조 단장의 지휘로 평조회상 중 <상령산>, <피리독주와 합주>(이강덕 작곡), <가야금독주와 합주>(이강덕 작곡), 심청가 중 <뱃노래>(김희조 편곡) 등 그동안 보여준 국악관현악의 경향을 집약해서 보여준 공연이다.
  • STA016-1
    STA016-2
    STA016-3

    제42회 정기연주회 <현대국악의 밤>

    서울시국악관현악단의 4대 한만영 단장의 지휘로 공연되었으며, 서양의 작곡가가 쓴 국악작품만을 연주하는 색다른 음악회를 예술극장(구 명동국립극장)에서 개최했다.
  • STA298-1

    제53회 정기연주회 <고악보 해독연주>

    서울시국악관현악단의 제53회 정기연주회 <고악보(古樂譜) 해독연주(解讀演奏)>는 고전이 지닌 소박함과 현대감각이 조화된 고악보를 해독(解讀)하는 연주로, 당시로서는 매우 획기적인 공연이었다.
  • STA251

    영국 로열 발레단 ‘백조의 호수’

    1978
    1978년 세종문화회관 개관 당시 영국 로열발레단이 내한해 '백조의 호수'를 공연했다.
  • STA0001-1
    STA0001-2
    STA002-1
    STA002-2

    개관 기념공연 <위대한 전진>

    1978.04.14~1978.04.16
    김희조 작곡, 박만규 구성, 이기하 연출의 종합무대인 〈위대한 전진〉이 개관작으로 공연됐다. 이 무대에는 손숙, 강부자 등이 출연했고 시립교향악단, 시립국악관현악단, 시립합창단 등 무려 1,000여 명이 참여해 기념비적인 무대를 만들어냈다.
  • STA030-1
    STA030-2
    STA030-3
    STA030-4

    세종문화회관 개관공연 <바리공주>

    1978.06.22
    세종문화회관 개관을 기념했던 무용단의 정기공연으로, 바리데기 전설을 바탕으로 만든 무용극이다. '바리공주'는 그때까지만 해도 무용극이라고 하면 원색을 많이 사용한 현란한 춤사위와 장신구와 조명이란 등식에서 벗어난 토속적인 춤사위와 의상 등으로 어둡고 침침한 무대를 만들어 화제를 모았던 작품이었다.
  • STA0003-1
    STA0003-2

    제1회 오페라 푸치니의 <라보엠>

    1978.09.25~1978.09.26
    세종문화회관이 1978년 개관한 이후 처음으로 진행한 제1회 오페라 공연으로 의의를 갖는 무대이자 작품이다. 본 프로그램에서는 ‘라보엠’ 전곡이 연주되었고, 파바로티, 프레니, 기야로프가 출연했다. 지휘로는 헤르베르트 폰 카라얀의 지휘로 베를린 필하모닉 관현악단과 베를린 도이치 가극장 합창단이 함께 했다.
  • STA198
    STA198-1
    STA198-2
    STA198-4

    장대천 개인전

    1978.11
    중국의 세계적인 동양화가 장대천 화백 특별초대전을 열었다. (동아일보 동아방송 주최) 78년 당시 본 전시에서는 개막 전부터 전시실 앞에 운집한 500여 시민과 화교들로 붐볐다.
  • STA050-1
    STA050-2
    STA050-4

    브람스 연가곡 <사랑의 노래>

    1978.12.13
    세종문화회관의 개관과 더불어 처음으로 발족된 서울시합창단은 개관 공연 주자로 무대에 올랐다. 서울시합창단은 제1회 정기연주회인 브람스의 '사랑의 노래'를 시작으로 약 101회의 정기연주회와 110회의 특별공연을 개최하였고, 매년 50여 회의 다양한 기획공연을 통하여 풍부한 레퍼토리와 기량을 선보이고 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