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eo142-1

    오페라 연출가 피에르 루이지 피치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라 트라비아타>는 사랑과 질투, 죽음과 구원, 복수와 열정 등 멜로드라마의 모든 요소를 담고 있어 세계적으로 자주 무대에 오르는 이유이기도 하다. 이 작품은 피에르 루이지 피치의 다섯 번째 <라 트라비아타> 연출작이다. 원작에서 1850년대였던 배경을 1940년대 나치 치하의 파리로 바꾸고 등장인물들은 모두 현대 의상을 입도록 하는 등 현대적 재해석에 집중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