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eo009-1

    서울시립국악관현악단 단장 김영동

    김영동은 국악관현악단에서 1993년부터 1999년까지 상임지휘자를 맡았다. 당시 국악계 스타였던 그의 스타일을 사람들은 많이 좋아했으며, 처음 서울시립국악관현악단도 그 혜택을 누렸다. 특히 70, 80년대에 20대를 보내며 한국 현대사의 아픔을 겪은 이들은 그의 음악에서 많은 위로를 받기도 했다.
메뉴닫기